본문 바로가기
'돌아온 복단지' 강성연, "절대 가만히 있지 않겠다" 복수 예고
입력 2017-07-17 19:27    수정 2017-07-17 19:34

(▲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

'돌아온 복단지' 송선미가 정신을 잃었다.

17일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에서는 박서진(송선미 분)이 정신을 잃고 쓰러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서진은 오민규(이필모 분)가 있는 납골당으로 향했다. 이때 복단지(강성연 분)이 등장했고, 복단지는 남편에게 "나 정말 우리 가족 이렇게 만든 사람 가만히 안둔다"라며 "절대 그냥 넘어가지 않을 것"이라고 복수를 다짐했다.

이어 박서진은 복단지의 모습에 당황했고, 엘리베이터 속 복단지 실종된 포스터가 붙여있는 것을 확인하고, 쓰러지는 모습이 그려졌따.

엔터사 실적발표 (단위:백만원)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