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런닝맨' 양세찬, 전소민 비속어 삼행시에 '버럭'
입력 2017-08-13 18:39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

런닝맨’ 전소민이 비속어 섞인 삼행시로 웃음을 자아냈다.

13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은 ‘악녀를 찾아줘’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소녀시대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멤버들이 짝꿍 선정 미션에 나선 가운데 양세찬은 자신의 이름으로 삼행시 미션을 진행했다. 그러면서 그는 "1등과 짝을 하겠다"고 밝혔다. 가장 먼저 전소민이 삼행시에 도전했다.

의욕 넘치는 모습으로 도전에 나선 전소민은 비속어 섞인 삼행시로 묵음 처리를 당해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에 울컥한 양세찬은 “그럴 거면 귓속에다 욕을 해라”라며 “너 저기로 꺼져라”라고 화를 내 웃음을 더했다.

엔터사 실적발표 (단위:백만원)

댓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