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열두밤' 한승연, 신현수 어깨에 기대 잠들다 '설렘 폭발'
입력 2018-10-12 17:19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워너원
    2. 아이즈원
    3. 위키미키
투표하기

(사진=채널A 제공)

한승연과 신현수의 가슴 두근거리는 청춘 멜로가 안방극장의 연애세포를 깨운다.

12일 첫 방송을 앞둔 채널A 미니시리즈 ‘열두밤’(극본 황숙미,연출 정헌수)은 2010년, 2015년, 2018년 세 번의 여행 동안 열두 번의 밤을 함께 보내게 되는 현실주의자 한유경(한승연 분)과 낭만주의자 차현오(신현수 분)의 여행 로맨스를 그리는 드라마다.

차세대 멜로퀸 한승연(한유경 역)과 랜선 남친의 대표주자 신현수(차현오 역)의 만남이 기대지수를 높이며 두 사람이 리얼하게 그려낼 청춘의 빛깔에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특히 공개된 사진 속 한승연이 신현수의 어깨에 조심스럽게 기대 눈을 감고 있는 모습은 벌써부터 보는 이들의 가슴을 콩닥이게 한다.

두 배우가 연기하는 한유경과 차현오는 각각 뉴욕과 도쿄에서 무작정 서울행을 선택, 발이 닿는 모든 곳이 생경하고 낯선 이방인들이다. 또 그녀의 가슴 속에는 사진작가의 꿈이, 그에게는 춤에 대한 뜨거운 열정이 자리 잡고 있다.

무모한 청춘의 이름표를 단 이들이 과연 낯선 서울의 땅에서 어떤 운명적 만남을 갖게 될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채널A 미니시리즈 ‘열두밤’은 12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 연기도 자연스러운 아이돌은?
  • 1. 비투비 육성재
    2. 엑소 도경수
    3. 아스트로 차은우
투표하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