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대 메탈밴드 '러스트러블' 김민경 '우리동네 음악대장' 효린 파트너…'라젠카' 무대를 찢었다
입력 2020-05-23 22:17   

▲'러스트러블' 김민경 (사진제공=MBC)
'오 나의 파트너' 홍대 메탈밴드 '러스트러블' 김민경이 효린과 파트너가 됐다.

23일 방송된 MBC '오 나의 파트너'에는 씨스타 효린과 소찬휘가 출연했다.

이날 소찬휘의 ‘Tears(티어스)’와 씨스타의 경쾌한 댄스곡인 ‘Loving U(러빙유)'가 파트송으로 공개 됐다.

효린은 2라운드에서 '러빙유'를 부른 파워풀한 목소리 '우리동네 음악대장' 김민경을 선택했다. 선택결과 '우리동네 음악대장' 김민경은 목소리가 일치하며 효린과 한 팀이 됐다.

이어 '우리동네 음악대장'은 개인곡 무대로 넥스트의 '라젠카 세이브 어스'를 선곡했고 특유의 파워풀한 보이스로 완벽한 모습을 뽐냈다.

효린 팀의 박미선은 "심장이 찢어지는 줄 알았다"라며 "얌전한 외모와 다르게 강렬했던 무대였다. 소찬휘 팀에게 미안하다"라고 말했다.

효린은 "너무 좋고 감사한데 개인 무대를 보고 나니 소찬휘 선배님과 하고 싶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 미안하다"라며 "평소에 밴드 노래를 많이 하시니까 이번에 다른 노래를 하셨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김민경은 "밴드활동 외에도 중고등학교 선생님을 꿈꾸고 있어서 대학원생으로 물리를 전공으로 공부하고 있다"라고 말해 반전매력을 선사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