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짠내투어' 박명수, 美 샌프란시스코 관광지+맛집 '추천'
입력 2018-06-19 18:03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워너원
    2. 방탄소년단
    3. 아이들
투표하기

박명수가 미국 샌프란시스코의 관광지와 맛집을 소개했다.

박명수는 지난 16일 방송된 tvN '짠내투어'에서 샌프란시스코의 관광지와 맛집을 시청자들에게 전달했다. 이에 비즈엔터에서는 '짠내투어'에서 소개한 미국 샌프란시스코 맛집과 관광지를 되짚어봤다.

▲롬바드 스트리트

구불구불한 꽃길로 유명한 롬바드 스트리트. 오르막길을 오르는 힘든 코스지만, 아름다운 도시 전경이 한눈에 보이는 낭만적인 공간이다. 길 양옆에 자리 잡은 목조가옥이 눈길을 끈다. 이 곳은 영화 '인사이드 아웃'의 배경지이기도 하다. 써니는 "어마어마했다"고 감탄했으며, 정준영은 "낭만적이었다"고 말했다.

▲테일러 스트리트

테일러 스트리트는 각종 상점과 신선한 해산물 레스토랑이 해안을 따라 즐비하게 늘어진 관광지다. 랍스터, 새우 등 다양한 해산물이 관광객의 발걸음을 잡는다. 테이크 아웃을 이용하면 저렴한 가격으로 음식을 맛볼 수 있다.

▲피어39

피어39는 바다사자들이 일광욕을 즐기는 모습을 볼 수 있는 곳이다. 써니는 "너무 귀엽다"고 연신 칭찬했다. 찬열 역시 "누군가가 인위적으로 모은 게 아니라 바다사자가 거기가 편하니까. 일광욕을 위해 누워 있는 모습이 좋았다"고 호평했다.

▲알라모 스퀘어

알라모스퀘어는 영화 '내 이름은 칸' '미세스 다웃파이어'의 촬영지로 유명하다. 푸른 배경과 함께 아기자기한 집들이 이국적인 느낌을 준다. 특히, 예쁜 배경에 인생 사진을 건질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

▲카스트로 거리

자유와 패션의 카스트로 거리. 성 소수자들의 다양성을 존중하고 평화를 사랑하는 특별한 장소. 시그니처 무지개 횡단보도도 볼 수 있다. 찬열은 "좋은 인상을 남겨준 곳"이라 말했고, 허경환은 "신기하다. 이게 바로 사람을 사랑하는 곳 같다. 꼭 소개해주고 싶은 거리"라며 만족했다.

▲브런치 레스토랑

샌프란시스코 대표적인 브런치 레스토랑. 다양한 종류의 에그 베네딕트, 팬케이크, 몬테크리스토 등을 맛볼 수 있다. 관광지 속 맛집인 만큼 관광객들이 대부분 다녀가는 곳이기도 하다.

▲베이커리 카페

클램차우더(조개 수프)와 비프칠리수프가 주메뉴인 베이커리 카페. 조갯살이 듬뿍 담긴 클램차우더는 카페의 1등 메뉴다. 박명수는 "여기서 클램차우더를 맛 보면, 샌프란시스코를 다봤다고 말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 올해 가장 많은 사랑을 받았던 아이돌은?
  • 1. 워너원
    2. 갓세븐
    3. 블랙핑크
투표하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