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어쩌다 어른' 대도서관, 아내 윰댕 불치병 고백 "그래도 사랑해"
입력 2018-08-24 11:21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트와이스
    2. 스트레이키즈
    3. MXM
투표하기

'어쩌다 어른' 대도서관(나동현)이 아내 윰댕과의 슬픈 사연을 공개했다.

대도서관은 22일 방송된 OtvN '어쩌다 어른'에서 "BJ활동을 하면서 윰댕의 방송을 쭉 봤는데 정말 사람이 착하더라. '아, 이 사람이라면 내가 오래 같이 할 수 있겠다'는 생각이 자연스럽게 들었고 작업을 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후 만남을 갖고 어느 정도 얘기를 할 수 있게 됐는데 윰댕이 '난 몸이 많이 안 좋다. 신장 이식 수술을 해야 될 수도 있고, 평생 투석을 해야 될 수도 있고, 나중에 혹시라도 결혼까지 간다면 아이를 못 낳을 수도 있다. 위험할 수도 있으니까'라고 얘기하더라"고 털어놨다.

이에 대도서관은 "그때 나는 '내가 사랑하는 건 그런 아픔까지 포함한 당신이다'라고 대답했다"라며 당시 상황을 회상했다.

앞서 윰댕은 최근 방송된 JTBC '랜선라이프'에서 "2011년 LGA 신병증이라는 신장기능 불치병을 발견했다"라며 "2년 전 신장 이식 수술을 받았다"고 전한 바 있다.

  • 가을, 듀엣하고 싶은 여자 아이돌은?
  • 1. 위키미키 최유정
    2. 블랙핑크 제니
    3. 소녀시대 태연
투표하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