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성 BJ보고 XXX쳤다" 외질혜 19금 질문에 감스트ㆍNS남순, 성희롱 발언 논란
입력 2019-06-19 09:25    수정 2019-06-19 11:17

(출처=감스트 인스타그램)

아프리카 TV BJ 감스트, 외질혜, NS남순이 특정 여성 BJ를 거론하며 성희롱 발언을 해 물의를 빚고 있다.

19일 감스트, 외질혜, NS남순은 '나락즈'라는 크루를 결성했고, ‘당연하지’ 게임을 진행했다. ‘당연하지’는 게임 특성상 패하지 않기 위해 민망함을 감수하더라도 ‘당연하지’를 외치는 게임이다.

이날 외질혜는 남순에게 특정 여성 BJ를 거론하며 “그 BJ 방송 보면서 XXX(자위를 뜻하는 비속어)를 치느냐”고 물었다. 이에 이에 남순은 “당연하지”라고 답했고, NS남순은 반대로 감스트에게 “A(다른 BJ)를 보고 XXX를 친 적 있지?”라고 묻자, “당연하지. 세 번 했다”라고 답했다.

방송직후 시청자들은 특정 여성 BJ를 거론하고 성적 대상으로 삼은 사실에 분개했다. 논란이 커지자 감스트는 “멘탈이 터졌다. 시청자분들께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외질혜도 “생각 없는 질문으로 피해를 드려 죄송하다. 언급한 여성 BJ들의 연락처를 받아놨고 사과할 예정”이라고 답했다.

BJ 감스트는 축구 경기를 해설하면서 인지도를 쌓았고, MBC 2018 러시아 월드컵 홍보대사를 역임하면서 지상파 방송에도 출연했다. 하지만 자질 논란을 빚자 그는 지상파에서는 절대 해설하지 않겠다고 발언해 눈길을 끌었다.

NS남순은 하나경-강은비의 설전이 오간 방송을 진행했고, 외질혜는 BJ 철구의 부인으로도 유명하며 성형 사실을 고백해 화제가 됐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