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원도부터 제주도까지...'수미네반찬', 지역 요리 고수들과 차례상 차린다
입력 2019-09-11 19:00   

▲'수미네반찬'(tvN)

'수미네 반찬'이 제역 대표 요리 명인들을 초대한다.

11일 방송되는 tvN '수미네 반찬'은 추석을 맞아 전국 팔도 요리 명인들과 함께 차례 음식을 만들 예정이다. 강원도(심명순, 심명숙 명인), 경상남도(박경례 명인), 제주도(김동익 명인) 등 각 지역을 대표하는 요리 고수들로 등장해 팔도 특산품을 사용해 지역 특색이 돋보이는 개성 넘치는 차례상을 소개할 예정이다.

전라도 지역을 대표하는 김수미는 오직 전라도에서만 참맛을 느낄 수 있는 특별한 차례 음식인 '가오리찜'과 '통오징어전'을 선보인다. 또 작품 활동을 통해 사투리를 마스터한 김수미는 자신만만하게 명인들의 사투리 통역사로 나섰지만, 쏟아지는 사투리에 당황한 모습을 보이며 웃음을 자아낼 전망이다.

강원도 명인 심명순, 심명숙 자매는 강원도산 초대형 문어를 공수해왔다. 명인들은 문어를 잘 삶는 방법부터 탱탱한 식감이 살아있는 문어 반찬까지 만들어낼 예정. 특히 과거 '한식대첩'에서 냉철한 평가를 내렸던 최현석 셰프와 재회, 유쾌한 케미를 뽐낸 것으로 알려져 세 사람의 만남에 더욱 이목이 집중된다.

제주도 명인 김동익은 셰프들도 처음 보는 생소한 식재료부터 바다 향이 물씬 풍기는 해산물까지 제주 현지에서만 느낄 수 있는 음식들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 그동안 차례상에서 쉽게 볼 수 없었던 스페셜한 차례 음식이 출연진들을 사로잡았다는 후문.

'수미네 반찬'은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10분 방송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