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창석 못 본다...'태양의 계절', 프로야구 플레이오프 키움히어로즈 대 SK와이번스 중계로 결방
입력 2019-10-14 18:00   

▲'태양의 계절' 포스터(KBS)

'태양의 계절'이 종영까지 몇 부작 남겨두지 않고 있는 가운데, '2019 프로야구 플레이오프 1차전' 중계로 인해 결방한다.

KBS2 편성표에 따르면 14일 오후 6시 20분부터 방송되는 '2019 프로야구 플레이오프 1차전 키움 대 SK'를 중계한다. 이로 인해 오후 6시 30분 방송되는 '2TV 생생정보'와 오후 7시 40분 방송되는 KBS2 일일드라마 '태양의 계절'이 결방한다. KBS2 월화드라마 '조선 로코-녹두전'은 오후 10시 방영될 예정이다.

한편, 지난 11일 방송된 '태양의 계절'에서는 임미란(이상숙)의 진술로 김유월(오창석)의 누명이 벗겨지고 진범으로 밝혀진 최태준(최정우)가 도주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또 최광일(최성재)은 아버지 태준의 뜻에 따라 양지그룹 회장 자리를 반드시 쟁취하겠다고 다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