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션, '기부 레이스' 성료…장애어린이 위해 기부
입력 2020-07-31 17:00   

▲션(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가수 션이 '2020 미라클365버츄얼런'을 통해 모인 3650만원을 장애어린이 재활치료비에 전액 기부했다.

션은 지난 19일부터 27일까지 '2020 미라클365버츄얼런'을 개최했다. 1000명의 참가자들이 참여해 총 3650만 원의 모금액을 달성했다.

버츄얼 런은 시간과 장소의 제약 없이 스스로 원하는 시간과 장소를 정해 달리기를 완주하는 신개념 러닝 트렌드로 '생활 속 거리두기'로 인한 언택트(Untact) 런이다. 션은 앞서 '버츄얼 채리티 런', '버츄얼 컴패션 런' 등으로 기부 활동에 앞장선 바 있다.

'2020 미라클365버츄얼런'은 션이 주최하는 기부 행사이자 2017년 시작 이후 4년 째 지속하고 있는 '미라클365런'의 일환이다.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에서 치료받는 장애어린이들의 재활치료비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이번 런에서는 1000명의 모집인원 신청이 조기에 마감되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 참가자들에게는 기념품으로 노스페이스에서 후원 받은 기념티셔츠와 메달고에서 제작된 완주 메달이 선물로 전달됐다. SNS 리그램 이벤트로 카카오미니C를, 그리고 인증 이벤트로 노스페이스 에코티셔츠를 선물로 전했다.

참가자들은 인증 기간 동안 측정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3km, 5km, 10km, 21km 중 원하는 코스를 달린 후, SNS에 #미라클365버추얼런 #푸르메재단 등의 해시태그와 함께 인증했다.

션도 함께 기부레이스를 달렸다. 지난 20일부터 이틀간 3km, 5km, 10km를 달리고 인증 마지막 날인 27일에는 21km를 달리며 총 4개의 거리를 모두 완주하며 장애를 가진 아이들을 응원했다.

션은 "코로나바이러스로 어려운 상황에도 어린이재활병원 4주년을 맞아 기부에 동참하며 함께 달려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라며 "장애어린이들이 잘 치료받아 행복한 미래를 열어갈 수 있도록 앞으로도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션은 푸르메재단과의 홍보대사 인연을 시작으로 끊임없는 선행을 실천하고 있다. 국내 최초 통합형 아동 재활 병원인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 건립을 위해 푸르메 재단에도 6억 이상을 기부하는 등 장애 어린이들을 향해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