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가수 김현정, 나이ㆍ세대 모두 좋아하는 사이다 가창력…'사이코러스' 정복
입력 2021-01-24 20:07   

▲김현정 사이코러스(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가수 김현정이 나이가 들어도 변함없는 가창력을 '사이코러스'에서 자랑했다.

24일 방송된 tvN '코미디빅리그-사이코러스'에서는 가수 김현정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황태(황제성)와 양미리(양세찬)은 김현정의 이름을 듣고, 김앤장·김 한장·현정화라고 못 알아듣는 척하며 기선제압을 했다.

김현정은 뜬금없이 랜선 방청객을 보고 놀래고, 황태의 개그에 심각하게 몰입하는 모습을 보이는 등 4차원 면모를 보였다.

또 양미리가 '그녀와의 이별'에 레이백 코러스를 보여주겠다고 하자 레이백이 뭐냐고 물었다. 양미리는 제대로 답을 못하면서 "모르면 검색해봐"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사이코러스는 '멍'에 코러스를 넣었다. 황태와 양미리는 멍의 클럽 리믹스에 기타와 드럼 퍼포먼스를 보여줘 재미를 더했다.

투데이이슈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