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름없는 여자' 최윤소, 오지은 화해 "정말 미안하다"
입력 2017-09-14 20:12   

(▲KBS2 일일드라마 '이름없는 여자')

'이름없는 여자' 최윤소가 오지은에게 진심어린 사과를 전했다.

14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이름없는 여자'에서는 구해주(최윤소 분)을 위해 탄원서를 들고온 손여리(오지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구해구는 경찰에서 자신이 했던 모든 죄를 자백했다. 이때 손여리는 탄원서와 함께 "지금 죄를 인정하고 있는 구해주는 순간 잘못된 생각으로 범죄를 저질렀지만, 조금더 선처를 부탁하는 마음에 탄원서를 들고 왔다"라고 말했다.

이어 손여리는 "너를 용서하고 싶지 않다. 하지만 우리 봄이를 키워준거 정말 고맙다"라고 말했다. 이에 구해주는 "미안했다. 엄마와 아이 모든 일 너의 행복을 내가 누렸다. 정말 미안하다"라고 진심어린 사과를 전했다.

엔터사 실적발표 (단위:백만원)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