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남기애 '자백' 출연 확정...수상한 사무보조 役
입력 2019-01-11 13:47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트와이스
    2. 뉴이스트W
    3. 세븐틴
투표하기

배우 남기애가 tvN 새 드라마 '자백'에 출연한다.

'자백'은 일사부재리(어떤 사건에 대해 판결이 확정되면 다시 재판을 청구할 수 없다는 형사상 원칙)라는 법의 테두리에 가려진 진실을 쫓는 이들의 이야기다.

극중 남기애는 법학, 의학, 정보통신 등 다양한 분야에 능통한 고스펙 고연령 사무보조 진여사를 연기한다. 진여사는 신분을 감추고 최도현의 변호사 사무실에 사무보조로 입사해 최도현-한유리와 한솥밥을 먹는다. 그는 지긋한 연배가 무색할 정도로 해박한 전문지식과 능력으로 최도현의 조력자를 자처하는 미스터리한 인물이다.

남기애는 드라마와 연극계를 오가며 다수의 작품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펼친 대한민국 대표 신스틸러로 드라마 '또 오해영' 'W' '수상한 파트너' '남자친구' 등에 출연해 장르를 불문한 연기스펙트럼을 자랑했다. 특히 남기애는 '자백'의 메가폰을 잡은 김철규 감독의 전작인 '마더'에서 이보영의 친모 '홍희' 역으로 출연, 애끓는 모성애 연기로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에 김철규 감독과 다시 호흡을 맞추게 된 남기애가 '마더'에 이어 또 한번 묵직한 시너지를 만들어낼 것으로 기대된다.

'자백' 측은 "남기애 배우가 연기하는 진여사는 강렬한 존재감을 자랑하는 캐릭터다. 극의 적재적소에서 임팩트 넘치는 활약을 펼치며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자백'은 2019년 3월 방송될 예정이다.

  • 솔로로 활동해도 인기 있는 워너원 멤버는?
  • 1. 황민현
    2. 옹성우
    3. 이대휘
투표하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