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평생 내 편' 하유비 "평생 내 편 되어 주실 거죠?"
입력 2019-10-09 14:57   

▲하유비(사진제공=제이지스타)
“더 열심히 하는 유비되겠습니다.”

‘평생 내 편’을 통해 트로트 가수로 활약하고 있는 가수 하유비가 무대 외에 예능 출연 등 다채로운 모습으로 대중을 만나고 있다.

'내일은-미스트롯' 출연 당시 아이돌 같은 비주얼로 한번, 넘치는 끼와 감성으로 또 한 번 시청자를 사로잡은 만큼 하유비는 매번 성장하는 모습을 자랑, ‘워너비 맘’에 등극하기도 했다. 관심에 힘입어 TOP 12에도 이름을 올렸고 전국투어 콘서트를 통해 전국 각지의 팬들도 가까이에서 만났다.

그 후 하유비는 싱글 ‘평생 내 편’을 발매, 본격 데뷔 신고식을 치렀다. 신나는 리듬은 기본, 시시각각 달라지는 다양한 표정과 포인트 안무 등은 하유비가 선사하는 ‘흥 잔치’를 강조했다.

▲하유비(사진제공=제이지스타)
무대 위 ‘트롯여신’을 입증한 하유비는 ‘이제 만나러 갑니다’와 ‘속풀이쇼 동치미’(이하 ‘동치미’)에선 또 다른 반전을 안겼다. ‘평생 내 편’으로 포문을 여는 가하면, 패널들의 사연에 적극적으로 공감하거나 자신의 경험담을 대방출하며 소통하고 공유하는 게스트로 존재감도 발휘했다.

특히 ‘동치미’에선 ‘눈칫밥 좀 그만 먹고 싶다’는 주제에 맞춰 유쾌하면서도 진솔한 사연을 공개, 방송과 동시에 포털사이트 실시간검색어에도 오르며 다시금 인기를 증명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