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준규 라이엇게임즈 한국(라이엇 코리아) 대표, 간암으로 별세…향년 44세
입력 2020-01-09 15:47   

▲故 박준규 라이엇게임즈 한국 대표(라이엇코리아 제공)

박준규 라이엇게임즈 한국(이하 라이엇 코리아) 대표가 9일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44세.

박준규 대표는 미국 다트머스대 영문학과를 나와 2004년 KPMG, 2011년 CJ ENM 글로벌사업팀 등을 거쳤다.

2014년 리그 오브 레전드(LoL) 개발 및 유통사인 라이엇게임즈에 합류해 전략팀장과 퍼블리싱 총괄 본부장을 역임했다. 지난해 1월 라이엇 코리아 대표로 취임한 뒤에는 취임하여 리그 오브 레전드 및 각종 신작 공개 및 서비스와 리그오브레전드 e스포츠 진행을 주도했다.

라이엇 코리아 측은 "박 대표는 지난해 간암이 발병해 투병 중이었으며 연말까지 업무 책임을 다했다"면서 "현재 대표이사직 퇴임 외의 사항은 확정된 바 없다"고 밝혔다.

빈소는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11일 예정이다. ☎ 02-3410-3151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