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카오톡(카톡) 측 "'이거 눌러봐요'→'나는 원숭이다', 봇 말풍선 악의적 어뷰징…스니핑ㆍ해킹 NO"
입력 2020-05-22 16:42   

▲나는 원숭이다(온라인커뮤니티)

카카오톡(카톡)에서 '이거 눌러봐요'를 통한 '나는 원숭이다' 메시지가 이용자들의 혼란을 부르고 있다.

22일 카카오톡 이용자 사이에서 '우와 ㄷㄷ'이라는 메시지와 함께 '이거 눌러봐요'라는 버튼이 퍼지고 있다. 해당 버튼을 누르면 "나는 원숭이다"라는 메시지가 자동으로 입력된다.

일각에서는 해당 버튼을 누르면, 추후 카카오톡 해킹, 강제메시지 전송 등에 악용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어 이용자의 주의가 필요하다.

스니핑, 해킹의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지만 카카오 측은 부인했다. 카카오 측은 "봇 말풍선을 악의적으로 어뷰징한 것으로 파악된다. 이어 "이용자의 불편 및 혼란이 예상돼 현재는 메시지가 더이상 공유되지 않게 조치했다"라고 밝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