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감스트, 아프리카TV 방송 중 곽민선 즉석 섭외 시도… "경상도에 내려왔다" 섭외 실패
입력 2020-08-10 01:58   

▲곽민선 아나운서, 감스트(사진=감스트 아프리카TV)

BJ감스트가 곽민선 아나운서를 즉석에서 섭외 전화를 걸었으나 실패했다.

감스트는 9일 오후 자신의 아프리카TV 개인 방송을 통해 '감순이(감스트 여성팬) 초대석'을 진행했다. 이날 방송 도중 감스트는 곽민선 아나운서와 즉석에서 전화를 연결해 섭외를 시도했다.

감스트는 곽민선이 전화를 받자 "오늘 시간 되느냐"라고 물었고, 곽민선은 "시간은 되는데 무슨 일이냐"라고 말했다. 이에 감스트가 자초지종을 설명하자 곽민선은 "내가 지금 지방에 내려왔다. 경상도에 있다"라고 밝혔다. 시청자들은 감스트가 섭외를 실패하자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

감스트는 "이래놓고 서울에서 사진 찍은 거 인스타그램에 올라오는 거 아니냐"라고 투덜대면서 "그나저나 개인 방송에서 피파BJ 이상형 월드컵 1등으로 날 뽑은 건 어떻게 된 거냐. 쪽지를 많이 받았다"라고 물어봤다. 이에 곽민선은 "내가 감순이라 그런다"라고 밝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