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호동·신동엽 30억, 전현무 12억,이수근 5억, SM C&C 전환사채 발행
입력 2017-07-17 10:41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슈퍼주니어
    2. 방탄소년단
    3. 워너원
투표하기

▲시계방향 순서대로 강호동 신동엽 전현무 이수근(출처=비즈엔터)

SM C&C가 소속 연예인 강호동, 신동엽, 전현무, 이수근에게 각각 전환 사채를 발행했다.

17일 SM C&C는 77억원 규모의 전환사채발행을 결정했고, 강호동과 신동엽에게 각각 30억원, 전현무 에게 12억 원, 이수근에게 5억 원을 발행했다고 공시했다.

사채 만기일은 2020년 8월 28일까지로 만기이자율은 연복리 2.0%다. 내년 8월29일부터 오는 2020년 7월28일 사이에 주당 3097원에 보통주로 전환할 수 있다.

SM C&C 측은 "미디어, 콘텐츠 제작사업을 확대하기 위하여 대표적 소속 연예인과의 파트너십 강화를 위한 소속 MC 강호동, 신동엽, 전현무, 이수근에 대한 총 77억 원의 전환사채 발행을 결의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SM C&C 모회사 SM엔터테인먼트는 SK텔레콤과 전략적 제휴 계약을 맺고 SK 플래닛 광고사업부문이 SM C&C로 인수됐다. 이와 함께 SM C&C는 기존의 사업부문인 연기자 및 MC 매니지먼트, 드라마 및 쇼프로그램 제작, 여행사업 뿐만 아니라 광고 사업으로 영역을 확장하여 한국을 대표하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마케팅 회사로 도약함은 물론 콘텐츠와 셀러브리티가 함께하는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에이전시로 성장한다는 계획을 전했다.

  • 요즘 대세 #롱패딩 소화력 갑은?
  • 1. 비투비
    2. 방탄소년단
    3. JBJ
투표하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