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상균 “엘리스 신곡 피처링, 신기하고 영광”
입력 2017-09-13 14:50   

▲가수 김상균(사진=후너스엔터테인먼트)
Mnet ‘프로듀스101 시즌’ 출신 김상균이 후배 걸그룹 엘리스에게 응원을 전했다.

김상균은 13일 오후 서울 마포구 무브홀에서 열린 엘리스 컴백 쇼케이스에 참석해 “걸그룹과 같은 무대에 선다는 게 신기하다. 영광이다”고 말했다.

엘리스의 새 음반 수록곡 ‘첫이별’에 피처링으로 참여한 김상균은 이날 쇼케이스에도 나타나 함께 라이브 무대를 꾸미며 힘을 보탰다.

그는 “일단 걸그룹과 같은 무대에서 선다는 것 자체가 신기한 경험”이라면서 “영광스럽다”고 말했다. 또한 “회사 여동생 그룹을 도와준다고 생각하니 뿌듯했다. 한걸음에 달려왔다”고 엘리스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엘리스와 김상균이 라이브로 호흡을 맞춘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벨라는 “그동안 음원으로만 김상균 선배님의 목소리를 들어서 처음엔 사실 낯설었다”면서도 “그런데 무대를 통해 호흡을 맞춰보니 색다르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상균은 엘리스에게 “컴백 너무 축하한다. 수록곡들도 주옥같은 곡들이니까 기죽지 말고 방송국에서도 열심히 했으면 좋겠다. 지금처럼만 한다면 더 많은 분들에게 사랑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응원 인사를 덧붙였다.

한편 엘리스는 후너스엔터테인먼트에서 처음 내놓는 걸그룹으로 SBS ‘K팝스타6’ 출신 김소희, 민가린 등이 소속된 팀으로 화제를 모았다.

두 번째 미니음반 ‘컬러 크러쉬(Color Crush)’는 데뷔 이후 4개월 여 만에 내놓는 신작으로 타이틀곡 ‘포우 포우(Pow Pow)’를 비롯해 총 6곡이 수록돼 있다.

엔터사 실적발표 (단위:백만원)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