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수상한 가수’ 걸리버 허공 “집에 있는 연예인 힘 빌려 가수된 것 아냐”
입력 2017-10-13 00:23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갓세븐
    2. 방탄소년단
    3. NCT127
투표하기

▲'수상한가수' 허공(사진=tvN)

'수상한 가수' 걸리버의 정체는 가수 허공이었다.

12일 오후 방송된 tvN '수상한 가수'에서는 가수 박상민이 복제가수로, 가수 허공이 '걸리버'로 등장해 무대를 꾸몄다.

박상민은 이날 방송에서 세 번째 복제 가수로 등장해 무대에 섰고 걸리버가 부르는 박완규의 곡 '천년의 사랑'을 립싱크했다.

하지만 평가단 투표 결과 개그우먼 신보라가 복제가수로 등장한 '콜미'가 걸리버를 압도하고 2연승을 거뒀다.

이에 걸리버의 정체가 공개됐고 목소리의 주인공은 허각의 쌍둥이 형 허공이었다. 허공은 이선희의 곡 '아름다운 강산'을 한풀이 곡으로 선정해 마지막 무대를 꾸몄다.

그는 이날 방송 말미에 "집 안에 있는 연예인의 힘을 빌려 가수가 된 것은 아니다"라며 "'누군가의 형', '누군가의 가족'이라기보다 '정말 노래 잘 한다'는 칭찬을 듣는 가수가 되고 싶다"고 소망을 드러냈다.

  • 보고 있어도 보고싶은 얼굴천재는?
  • 1. 진영
    2. 찬열
    3. 차은우
투표하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