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땡철이 어디가’ 노홍철, 김희철 위한 휴대용 비데 선물
입력 2018-08-10 17:33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갓세븐
    2. 러블리즈
    3. 에이핑크
투표하기

(사진=TV조선 제공)

'땡칠이 어디가' 노홍철이 김희철을 위해 ‘휴대용 비데’를 선물해 웃음을 더한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TV조선 '땡철이 게스트하우스 투어-어디까지 가봤니'에서는 후쿠오카 남부 지방의 게스트 하우스 여행을 보내는 김영철, 노홍철, 김희철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은 특히 생일을 맞이한 김희철을 위해 생일 선물 증정식이 펼쳐진다. 맏형 김영철은 셋이 똑같이 맞춰 입을 수 있는 잠옷을 선물해 같은 잠옷을 입자고 권유한다.

이어 노홍철은 김희철의 취향을 고려한 맞춤형 선물 ‘휴대용 비데’를 전달한다. 방송가에 깔끔하기로 유명한 김희철은 첫 방송에서부터 남다른 비데 사랑을 보이며 게스트하우스의 선택 기준을 비데 유무로 정할 만큼 ‘비데’에 대한 애착을 보였었다.

노홍철이 건넨 작은 상자에서 조심스럽게 물건을 꺼낸 김희철은 처음에 휴대용 비데의 정체를 눈치 채지 못한다. 하지만 노홍철의 친절한 행동 설명과 시연으로 물건의 정체가 밝혀졌고, 상상을 초월한 선물로 현장의 스태프들까지 모두 깜짝 놀랐다는 후문이다.

특히 처음 본 휴대용 비데의 사용법을 알지 못한 김희철이 실수로 버튼을 잘못 눌러 물이 뿜어져 나왔고, 그 물이 김영철의 얼굴로 튀면서 현장을 웃음바다에 빠트릴 예정이다.

한편, '땡철이 어디가'는 오는 12일 오후 10시 50분 TV조선에서 방송된다.

  • 추석, 부모에게 소개하고 싶은 남자 연예인은?
  • 1. 뷔(방탄소년단)
    2. 강다니엘(워너원)
    3. 차은우(아스트로)
투표하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