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시언 “‘대배우’ 별명, 대배우 아니기 때문에 가능한 것”
입력 2018-11-20 17:17   

배우 이시언이 ‘나 혼자 산다’ 속 ‘대배우’ 별명에 대해 언급했다.

이시언은 20일 서울 강남구 한 커피숍에서 진행된 OCN 주말드라마 ‘플레이어’ 종영 기념 인터뷰에서 “실제로 ‘대배우’가 아니기 때문에 그렇게 말 할 수 있는 것”이라고 전했다.

이시언은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 무지개 멤버로 출연하며 ‘대배우’ ‘얼장’ 등의 애칭으로 불리며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이 중 ‘대배우’라는 역설적인 별명에 대해 “‘대배우’가 아니라는 것은 시청자들 모두가 알고 있을 것”이라며 “오히려 그런 점 때문에 ‘대배우’라는 별명을 들으면서 더 파이팅 생기는 걸 수도 있다”고 겸손하게 전했다.

이어 그동안 ‘플레이어’ 촬영으로 ‘나 혼자 산다’ 녹화에 자주 참여하지 못한 것에 대해 “미안하다. 그렇지만 본업이 본업이다 보니 어쩔 수 없다”고 답하며, 잦은 결석에 고정 자리에 위기감을 느끼진 않냐고 묻자 “빠지라고 하면 그렇게 해야한다. 제작진 입장에서 무슨 이유가 있을 것 아닌가. ‘나 혼자 산다’는 출연하면서 잃은 것보다 얻은 게 훨씬 많은 프로그램이기 떄문에 정말 최선을 다해서 의리를 지키고 싶다. 제작진의 결정이 그렇다면 그렇게 해야할 것”이라고 프로그램과 제작진을 향한 믿음과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지난 11일 종영된 ‘플레이어’는 사기꾼·드라이버·해커·파이터 등 각 분야 최고의 플레이어들이 뭉쳐 가진 놈들이 불법으로 모은 더러운 돈을 찾아 터는 머니 스틸 액션 드라마다. 이시언은 극중 해킹 마스터 임병민을 맡아 천재적인 두뇌로 사건 해결의 키 플레이어 역할을 해 호평을 받았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