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김병지, 히딩크 전 감독과 불화설 해명
입력 2019-05-21 17:26   

(사진제공=MBC)

전 축구선수 김병지가 거스 히딩크 전 축구 국가대표 감독과의 불화설을 언급한다.

김병지는 오는 22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연출 최행호 김지우)에 션, 주영훈, 정성호와 함께 게스트로 출연한다.

김병지는 최그 녹화에서 히딩크 전 감독과의 불화설을 털어놨다. 그는 그때 상황과 히딩크 감독에 대한 현재의 감정도 허심탄회하게 털어놨다. 이어 그는 2002년 월드컵 팀에서 최고의 유잼-노잼을 뽑으며 웃음을 안겨줬다.

김병지는 자신의 출연 소식을 들은 아들로부터 "아빠, 월클이다"라고 인정을 받았다며 뿌듯함을 감추지 않았다.

김병지는 아들에게 엄청난 유산(?) 상속을 선언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자신의 둘째 아들에게 '이것'을 물려줄 것이라는 그의 말에 모두가 황당해 하며 웃음을 감출 수 없었다고. 과연 그가 물려줄 유산이 무엇인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김병지는 아내에게 엄청난 이벤트를 해준 사연도 공개했다. 그의 아내가 생일을 맞아 특별한 소원을 요청했던 것. 그는 불가능하다고 생각했지만, 기적처럼 소원을 이뤄내며 아내에게 뜻밖의 이벤트를 선사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김병지의 히딩크 전 감독과의 불화설은 오는 22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