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두번할까요' 이종혁 '호구의 연애'…권상우ㆍ이정현과 환상 호흡
입력 2019-09-10 08:33   

▲'두번할까요' 이종혁
영화 '두번할까요'의 이종혁이 만년 연애 호구로 변신했다.

10월 개봉예정인 영화 '두번할까요'는 생애 최초 이혼식 후, N 차원 와이프 ‘선영’(이정현)에게서 겨우 해방된 ‘현우’(권상우) 앞에, 이번에는 옛 친구 ‘상철’(이종혁)까지 달고 다시 그녀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세 남녀의 싱글라이프를 다룬 코믹 로맨스.

영화부터 드라마, 뮤지컬, 그리고 예능까지 섭렵하며 다재다능한 면모를 갖춘 배우로 많은 사랑을 받는 이종혁이 얼굴 되고, 능력도 되지만 로맨스만 안 되는 만년 연애 호구 ‘상철’로 돌아왔다.

'두번할까요'에서 이종혁은 어떤 배우와도 완벽한 시너지를 발휘하는 케미의 신답게 권상우, 이정현과 극강의 케미스트리를 선보인다. 이종혁은 이상형 ‘선영’을 만난 후 연일 행복함을 감추지 못하거나, 모든 것을 털어놓은 옛 친구 ‘현우’가 ‘선영’의 전 남편이라는 사실을 전혀 눈치채지 못한 채 열심히 연애 상담을 하는 순진한 모습이다.

꼬일 대로 꼬인 관계 속에서 눈치 없이 로맨틱한 그의 모습은 러닝타임 내내 웃픈 웃음을 예고하는 가운데, 시너지 넘치는 세 사람이 어우러져 완성시킬 예상치 못한 재미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모두가 한 번쯤 꿈꿔봤을 ‘싱글라이프’를 유쾌하게 그려내며 신선한 재미와 공감을 불러일으킬 영화 '두번할까요'는 오는 10월 개봉 예정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