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내의 맛' 정준호 나이, 10살 차이 이하정과 알콩달콩 '남행열차'
입력 2020-06-02 23:59   

▲'아내의 맛' 정준호-이하정(사진제공 = TV CHOSUN)
배우 정준호가 나이 10살 차이 아내 이하정과 '남행열차'를 함께 했다.

2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은 100회 맞이 특집 ‘아내의 맛 어워즈’가 방송됐다.

이날 정준호는 함소원의 녹음 현장을 보고 "노래의 기본은 샵 빼고 플랫 빼면 안된다"라고 말했다. 이에 홍현희가 "앨범을 낸 적이 있냐"라고 물었고 정준호는 "드라마 OST 녹음 경험이 있다. '내 생에 마지막 스캔들' OST를 불렀다"라고 전했다.

이휘재가 "드럼도 잘 치신다고 들었다"라고 하자 정준호는 "군악대 출신이라 드럼은 친다"라고 말하며 즉석에서 테이블 드러머로 변신했고 아내 이하정은 '남행열차'를 열창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