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엽기적인 그녀' 정웅인, 윤세아와 악행 "폐하가 빨리 죽으면?"
입력 2017-07-17 22:33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

'엽기적인 그녀' 정웅인이 윤세아와 악행을 저질렀다.

17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에서는 정기준(정웅인 분)이 중전 박씨(윤세아 분)와 휘종(손창민 분)의 죽음을 예고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휘종은 중전 박씨에게 10년 전 악행을 했던 일과 내용을 보이며 "당장 잘못을 인정해"라고 말했다. 하지만 중전은 "다 모함이다"라고 반박했고, 이때 정기준은 "국모이십니다. 감정에 치우치면 안됩니다"라고 말했다.

그날 밤 정기준은 중전 박씨에게 "폐하가 빨리 승하를 하면 편하지 않겠냐"라며 또 다른 계획을 세웠다. 이후 중전 박씨는 휘종에게 "10년 전 일들 다 인정한다. 그러나 견필형(조희봉 분)이 모든걸 지시했다"라고 말했다.

엔터사 실적발표 (단위:백만원)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