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YG PLUS, 2분기 적자 폭 줄었지만 영업손실 9억 원
입력 2017-08-11 17:18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워너원
    2. 레드벨벳
    3. 아스트로
투표하기

▲(출처=YG PLUS)

YG PLUS의 2분기 영업 손실은 지난해 동기 대비 6.23% 적자 폭이 줄어든 9억원이었다.

YG PLUS가 11일 공시한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같은 기간 매출액은 1.89% 감소한 218억원, 당기 순이익은 28.49% 감소한 1억원이었다.

YG PLUS는 YG엔터테인먼트(와이지엔터테인먼트) 자회사로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했던 권현빈 등이 소속된 모델 에이전시 YG케이플러스, 원타임 테디가 창립해 쿠시, 자이언티 등이 속한 더블랙레이블, 에픽하이 타블로가 창립하고 혁오 등이 속한 하이그라운드, '최고의 사랑' '선덕여왕' 박홍균 PD를 영입한 제작사 YG스튜디오플렉스 등이 계열사로 있다.

한편 YG PLUS 모회사 와이지엔터테인먼트는 이날 2분기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36% 감소한 43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밝혔다. 매출액은 6.5% 감소한 723억원이다.

  • 비글美 뿜뿜♥ 입덕 유발자는?
  • 1. 백현
    2.
    3. 육성재
투표하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