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삼시세끼 바다목장’ 신화 이민우ㆍ앤디, 마지막 낚시 후 작별
입력 2017-10-13 22:03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방탄소년단
    2. 엑소
    3. 갓세븐
투표하기

▲'삼시세끼바다목장' 11회 캡처(사진=tvN)

'삼시세끼 바다목장' 신화 이민우, 앤디가 에릭, 이서진, 윤균상과 마지막 낚시 후 섬을 떠났다.

13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된 tvN '삼시세끼 바다목장' 11회에서는 신화 이민우, 앤디가 득량도를 떠나기 전 마지막 낚시에 임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앤디는 득량도에서 지내는 마지막 날, 이민우에 "형, 우리는 짐 싸서 낚시하고 바로 출발"이라며 섬을 떠날 것임을 밝혔다. 이들은 전날 감성돔 낚시에 성공하며 회를 맛본 바 있다.

마지막 낚시에서는 막내 윤균상이 활약했다. 윤균상은 감성돔에 이어 노래미를 낚는 모습을 전했다.

낚시에 한창일 때 배가 도착했고 이서진은 이민우, 앤디에 "수고했다. 조심히 가"라며 작별 인사를 했다. 이민우, 앤디는 에릭, 이서진, 윤균상을 득량도에 남기고 먼저 떠났다.

  • 귀르가즘 유발하는 대세 작곡돌은?
  • 1. 슈가
    2. 일훈
    3. 진영
투표하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