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나의 아저씨’ 이선균 이지은 박호산 송새벽, 종영소감 “삶 돌아보게 해줬다”
입력 2018-05-17 18:18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워너원
    2. 트와이스
    3. MXM
투표하기

(사진=tvN)

‘나의 아저씨’가 마지막회를 앞둔 가운데 배우 이선균, 이지은, 박호산, 송새벽이 종영소감을 전했다.

17일 오후 tvN 수목드라마 ‘나의 아저씨’ 마지막회가 방송된다.

방송에 앞서 이선균은 “‘나의 아저씨’를 사랑해주신 모든 시청자분과 추운 겨울부터 따뜻한 봄까지 함께 동고동락했던 배우 및 제작진 여러분께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다. ‘아무것도 아니다’라는 말이 필요했던 동훈을 연기하면서 공감하고, 위로받았던 부분들이 많았다. 이런 부분들이 시청자들에게도 전해졌길 소망한다”라는 바람을 전했다.

이지은(아이유)은 “내 삶도 돌아보게 만들어 주신 작가님과 잊지 못할 최고의 파트너 이선균 선배님과 손숙 선생님, 또 모든 배우분. 그리고 나의 감독님이자 모두의 감독님이신 김원석 감독님과 함께 작업한 시간이 제 인생에 크고 작은 변화를 가져다줄 것 같다”라며 “지안이가 너무너무 보고 싶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박호산은 “이 작품을 할 수 있었던 것에 한없이 감사하다. 함께 했던 배우들이 진짜 어머니와 친형제, 한 동네에서 나고 자란 죽마고우들 같았다. 언제나 가족 같은 분위기에서 편안하게 촬영을 할 수 있어서 너무 행복했다”라는 소감을 덧붙였다.

송새벽은 “작품을 촬영하면서 가족애와 형제애를 많이 느끼고 생각할 수 있었던 부분들이 너무 행복하고 감사했다. 감독님, 작가님, 동료 배우분들과 모든 제작진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 평생 잊지 못할 작품이지 싶다. ‘나의 아저씨’ 덕분에 좋은 눈물이 난다”라고 진심을 전했다.

  • 워터파크 같이 가고 싶은 여 아이돌은?
  • 1. 쯔위(TWICE)
    2. 청하
    3. 설현(AOA)
투표하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