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선로코-녹두전' 김소현, 웹툰을 현실로 만드는 '만찢' 비주얼+무지개 매력
입력 2019-09-11 16:35   

▲'조선로코-녹두전' 김소현 포스터((유)조선로코녹두전문화산업전문회사, 프로덕션H, 몬스터유니온)

김소현이 '만찢' 싱크로율로 '조선로코-녹두전'을 향한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오는 30일 방송되는 KBS2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극본 임예진·백소연, 연출 김동휘) 측은 11일 까칠하지만 사랑스러운 과부촌 단발 요정 '동동주'로 완벽 변신한 김소현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동동주’ 캐릭터 포스터는 눈을 뗄 수 없는 당찬 에너지로 가득하다. 빛나는 눈빛과 입가에 어린 다부진 미소는 불의를 참지 못하고 확고한 신념을 지닌 동주 그 자체다. 확대경을 들고 도안을 살펴보는 김소현은 공구만 있으면 무엇이든 뚝딱 만들어내는 과부촌 ‘금손’ 동동주의 면모를 과시한다. ‘동동주’의 트레이드마크인 단발머리와 꽃보다 화사한 비주얼 역시 보는 이들의 마음을 홀리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김소현은 몸치, 음치, 박치인 만년 기생 연습생 ‘동동주’로 연기 변신에 나선다. 조선 제일의 사이다 입담을 장착한 동주로 존재감을 아낌없이 발휘할 전망이다. 누구에게도 말할 수 없는 비밀을 지니고 살아온 동주의 인생에 수상쩍은 과부 녹두(장동윤)가 뛰어들며 어떤 파란만장한 변화를 맞을지 벌써부터 기대가 쏠린다. 여기에 예측 불가한 ‘여장남자’ 녹두와의 로맨스에도 귀추가 주목된다.

김동휘 PD는 “김소현은 무지개 같은 배우다. 예쁘고, 귀엽고, 멋있는 모습에 웃음부터 눈물까지 담아낸 다채로운 매력을 지녔다. 드라마 속 발칙한 순간들을 자연스럽게 끌어내는 디테일한 연기와 진정성에 매번 감탄하며 촬영하고 있다”며 “김소현 배우가 그동안 많은 작품에서 매력을 보여줬지만, ‘조선로코-녹두전’은 그중에서도 특별한 작품이 될 거라고 확신한다. 촬영 현장에서 느낀 감동을 시청자분들께도 전해드릴 생각에 벌써부터 마음이 들뜬다. 김소현 배우의 ‘동동주’ 기대하셔도 좋다”고 남다른 애정을 전했다.

동명의 인기 네이버 웹툰 ‘녹두전’(글/그림 혜진양)을 원작으로 하는 ‘조선로코-녹두전’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조선로코-녹두전’은 국내 최대 동영상서비스 플랫폼 ‘웨이브(WAVVE)’의 지원을 받아 제작된 최초의 드라마로 오는 30일부터 KBS 2TV와 ‘웨이브(WAVVE)’에서 밤 10시 동시 방송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