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황내’ 신혜선 눈물 호소, 천호진 마음 못 돌렸다 “다 필요 없어”
입력 2018-01-13 21:14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러블리즈
투표하기

(사진=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신혜선의 호소도 천호진의 굳은 결심 앞에선 무용지물이었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인생’에서는 서지안(신혜선 분)이 서태수(천호진 분)의 속내를 알고 눈물 흘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태수의 가족들은 태수의 건강이 심상치 않은 수준임을 알고 걱정했다. 가족들은 태수의 증상이 위암의 그것과 비슷하다는 말을 듣고 그에게 재차 건강검진표를 보여 달라 요구했으나 태수는 완강했다.

아픈 손가락 서지안에게도 서태수는 냉정했다. 태수는 자신을 찾아온 지안에게 과거 지안이 했던 말을 상기시키면서 “딸에게 죽고 싶다는 말을 듣게 될 줄은 몰랐다. 왜 나를 데려다 키웠냐고 하는데 입이 언 듯 심장이 언 듯 온몸이 가위에 눌린 듯 했다”고 말했다.

그는 “28년 동안 키워온 내 딸에게 부정당했다. (해성그룹 친딸이) 네가 아니라 지수라는 거 알았을 때도 나 안 찾았다. 아무짝에도 필요없는 아버지라는 거 알게 했고 알게 됐다. 다 필요없다”고 지안을 돌려 보냈다.

서지안은 눈물을 흘리며 사과했으나 서태수의 마음을 돌리지는 못했다. 지안은 자신이 과거 태수에게 했던 말을 떠올리면서 다시 한 번 눈물을 삼켰다.

  • 다이어트 비법 전수 받고 싶은 여아이돌은?
  • 1. 웬디(레드벨벳)
    2. 정은지(에이핑크)
    3. 미나(구구단)
투표하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