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배고픈데 귀찮아?' 주우재, 거짓 1도 없는 솔직 입맛...요리 꿈나무 등극
입력 2020-02-15 10:40   

▲'배고픈데 귀찮아?' 주우재(사진제공=Olive)
'배고픈데 귀찮아?'에 배우 주우재가 뇌섹남을 넘어 요섹남 변신을 예고했다.

14일 첫 방송된 Olive '배고픈데 귀찮아?'에 주우재가 출연해 김풍과 함께 배달 음식으로 새로운 음식을 만드는 요리에 도전했다.

이날 주우재와 김풍은 짬뽕과 짜장면, 탕수육을 주문해 새로운 요리에 돌입했다. 김풍은 햄, 파 등이 들어간 만능 토핑을 만들기 시작했고, 주우재는 토핑을 볶으며 김풍을 도왔다.

하지만 볶는 행위조차 어색함이 묻어났다. 평소 음식을 먹는 것도 귀찮아한다고 밝힌 주우재는 음식에는 흥미가 전혀 없었다. 그러나 김풍이 만능 토핑에 짬뽕을 섞어서 요리를 완성하자 주우재는 "취향 저격이다. 진짜 맛있다"라며 음식에 눈을 뜨기 시작했다.

곧이어 주우재는 짬뽕에 데운 카레를 섞은 '뽕카'와 짬뽕에 토마토소스를 섞은 '뽕스타' 요리를 직접 선보였다. 전자레인지 사용에서도 능숙함은 없었지만, 서툰 모습에서도 김풍의 입맛을 사로잡는 음식을 완성해 '요리 꿈나무'에 등극했다.

또 요리 평가에서 "맛있다" "애매하다" "이건 아니다" 등의 솔직한 반응으로 시청자들에게 신뢰를 안겨주며 김풍과의 예상 밖의 케미를 선사, 앞으로의 방송을 기대하게 했다.

평소 '뇌섹시대-문제적 남자' '호구의 연애' '연애의 참견' 등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거침없는 입담과 솔직한 매력으로 두각을 드러낸 주우재는 올해도 '배고픈데 귀찮아?'부터 '내 안의 발라드'까지 연이어 출연하며 맹활약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댓글